1993년 3월 19일

비전향장기수 이인모, 판문점 통해 북한으로 송환

비전향장기수 이인모, 판문점 통해 북한으로 송환
1993년 3월 19일 전향을 거부하며 장기수로 복역해 온 이인모 노인이 남한 정부의 인도적인 배려에 의해 북으로 송환되고 있다. 판문점 중립국 감독 회의실에서 기다리고 있던 부인 등 북측의 가족들과 42년만에 상봉했다.

비전향장기수인 이인모씨(76)가 19일 판문점을 통해 북한으로 송환됐다.

이씨는 이날 오전 11시 판문점 중립국 감독위원회 회의실에서 북측에 인계돼 평양에 거주하고 있는 부인 김순임씨(66)와 딸 현옥씨(44) 등과 재회, 42년 7개월만에 가족의 품으로 돌아갔다.

송환을 하루 앞둔 이씨는 18일 입원중인 부산대병원 내과 병동 932호실에서 치료와 휴식을 취하며 남한에서의 마지막 밤을 보냈다. 이날 병원측의 요구에 따라 일반인의 면회를 사절한 이씨는 지리산 빨치산 출신 정순덕씨 등 10여명의 장기수 출신들만을 만난 뒤 밤 9시 10분쯤부터 잠자리에 들었다. 이씨의 마지막밤에는 그동안 간병을 해온 김상원씨(51)의 자녀 2명과 장선화씨(25.여), 부경총련 소속 대학생 2명이 함께 했다.

면회를 마친 장기수들과 20여명의 학생-재야인사들은 19일 새벽 이씨의 전송을 위해 병실 부근 세미나실과 복도에서 밤을 샜다. 이에 앞서 김씨 등 간병인들은 이날 오전부터 통일원-안기부 등 관계자의 입회하에 가방에 재야단체 회원 등으로부터 받은 선물들을 챙겨 넣었다.

민가협 부경총련 등 재야단채 회원과 대학생 1백50여명은 이날 밤 10시쯤부터 부산대병원 안 의과대 학생휴게실에서 철야 통일기원 집회를 갖고 이씨의 출발에 맞춰 환송대회를 열 준비 를 했다.

이씨는 19일 오전 6시 30분쯤 그동안 치료를 받아오던 부산대병원을 출발, 헬기를 타고 이동해 10시 20분쯤 판문점 남측지역 평화의 집에 도착했다.

그 해, 오늘 무슨일이… 총37

  • 2010년 현암사 조근태 회장 별세
  • 2009년 대법원, 명의자만 예금주 판결
  • 1999년 서울시, 버스 토큰 판매 금지
  • 1997년 네덜란드 태생의 미국 화가 데 쿠닝 사망
  • 1996년 태아 성감별 의사 자격정지
  • 1995년 미국 우주왕복선 엔데버호가 16일 15시간의 최장 체류 기록 세우고 귀환
  • 1994년 박영수 북한측단장, 8차 남북한실무접촉에서 `전쟁이 일어나면 서울이 불바다가 될 것`이라고 극언
  • 1992년 영국 앤드루왕자와 퍼커슨왕자비 이혼 공식발표
  • 1992년 이승만 전대통령 미망인 프란체스카 여사 사망
  • 1991년 이해방 박사, 인슐린 피부투여법 세계최초 개발
  • 1989년 알프레도 크리스티아니, 엘살바도르 대통령 당선
  • 1989년 이열우 WBC 라이트플라이급 세계챔피언 획득
  • 1987년 일본 AIDS 예방 치료약 VFC-A개발
  • 1982년 서울올림픽 범시민추진위 구성
  • 1981년 한국청소년연맹 발족
  • 1975년 국회, 외국인 상대의 반국가언동을 규제한 형법개정안 통관
  • 1975년 북한 제2땅굴 발견
  • 1973년 박정희 대통령, 헌법위원회 구성하고 위원장에 김현철씨 임명
  • 1971년 고리원자력발전소 기공
  • 1970년 동ㆍ서독 첫 정상회담 개최
  • 1965년 미국 흑인 민권행진
  • 1964년 베트남-캄보디아 국경서 무력 충돌
  • 1962년 한국원자력 연구소 `제3의 불` 점화 성공
  • 1959년 반공예술인단 결성
  • 1958년 유럽경제공동체(유럽연합의 전신)의 유럽의회 출범
  • 1957년 필리핀 가르시아 부통령, 대통령직 계승
  • 1955년 북한 아오지탄광 광부 의거
  • 1953년 서독의회, 유럽군조약 가결
  • 1951년 훈련시설 부족으로 국민방위군 20만 소집해제
  • 1950년 원폭을 반대하는 `스톡홀름 호소문`에 전세계 5억명 서명
  • 1950년 선거법 국회통과
  • 1913년 그리스 조지1세 황제 피살
  • 1813년 탐험가 리빙스턴 출생
  • 1716년 강희자전 완성(청 강희55년)
  • 1644년 중국 명나라 마지막 황제 숭정제 자살, 명나라 멸망
  • 1324년 개경, 대화재 발생
  • 721년 바빌로니아의 천문학자들, 최초로 개기월식을 사서에 기록
  • 검색어

     

     

    예) 20090101,200501,2005

    콘텐츠 이용 문의

    구매/결정
    기사, 인물, 사진, 저작권(02)724-5528

    이용문의
    지면(PDF)(02)724-5509
    인물정보(02)724-5506,5508,5510~12
    사진정보(02)724-5523
    Email(기사팀) gisa@chosun.com
     (인물팀) profile@chosun.com
    FAX(02)724-5576

    조선일보 독자서비스센터
    1577-8585